SEARCH RESAULT : 글 검색 결과 - 인사말 (총 11개)

POST : 인사말

2016년 병신년 인사말, 2016새해인사말 문구 안내

2016년 병신년 인사말, 2016년 새해인사말 문구 안내드립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새해가 되면 늘 지난해 하지 못한 일들을 아쉬워하며 새로운 각오를 다지곤 합니다. 야심차게 세운 새해의 계획을 모두 이루어 올 연말에는 자축 파티라도 할 수 있도록 매순간 최선을 다해 보렵니다.


새 희망의 달, 원단인 1월입니다. 묵은 때를 깨끗하게 씻어내고 희망의 꽃을 심어보도록 해야 하겠습니다. 병신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한 해의 첫 출발점인 1월은 너도나도 새해 설계와 부푼 소망으로 활력이 넘치는 달입니다. 늘 즐겁고 아름다운 삶을 위해 전력을 다하는 한 해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병신년 새해에는 생각한 모든 일들 성취하여 연말에는 풍성한 결실 듬뿍 거두는 알찬 한 해가 되길 바랍니다.


새해 첫머리입니다. 연초에 품은 꿈들이 알알이 영그는 기쁨이 넘치는 한 해가 되도록 새해맞이를 멋지게 해보세요. 오늘따라 겨울 햇살이 더 밝고 따뜻하게 느껴지네요.


새해 첫 인사는 너나 할 것 없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부자 되세요" 또는  "건강 하십시오", "성공하십시오" 등의 덕담을 나누곤 하지요. 저도 OOO님께 이 좋은 덕담들을 고스란히 전해드립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새로운 한 해가 열림을 축하해 주는듯 아침 햇살이 창문을 환하게 비춥니다. 올 한 해 저도 저 태양처럼 열정적으로 살아볼 생각입니다.


병신년 양띠의 해, 항상 일이 술술 잘 풀려 성공의 날개 활짝 펼치시기 바랍니다. 부자 되시는 꿈꾸시고 OOO님과 가정에 늘 행복이 가득 하길 기원합니다.


스산한 겨울바람이 대지를 꽁꽁 얼어붙게 하여 오가는 사람들을 잔뜩 웅크리게 하는 혹한의 계절입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추위 속에서 뛰어다니며 노는 아이들의 볼이 연한 홍시 같이 빨갛게 달아오른 한겨울에 묻힌 시간입니다.


어젯밤에는 그리도 강풍이 불더니 오늘 아침은 비록 차긴 하지만 상쾌한 아침입니다. 마음에 훈풍만 부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손이 꽁꽁 얼어 시릴 정도로 날씨가 많이 추워졌습니다. 진짜 이럴때 겨울 맛이 납니다. 좀 불편하기는 해도 역시 날씨가 추워야 겨울을 제대로 느낄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올 겨울은 유난히 추위가 심하군요. 독감에 걸리지 않도록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저도 최대한 몸을 움직여서 추위를 이기려 하고 있습니다.


하늘이 무겁게 내려앉았습니다. 금방이라도 함박눈이 펑펑 내릴 것 같아요. 소복이 쌓인 눈 위에 첫 발자국을 찍어 누군가 그 길 따라 오게 하고 싶습니다.


한 해를 마감하고 새로운 해를 맞이하는 시점에서 지나간 시간들을 돌아봅니다. OOO님과 같이 좋은 분들과의 뜻 깊은 만남은 저에게는 너무도 소중한 순간이었습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매서운 추위속에 동장군이 기승을 부리면서 악성 감기가 만연하고 있습니다. 모쪼록 건강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그 무성하던 잎사귀들이 모두 떨어진 가로수의 앙상한 가지가 주위를 더욱 을씨년스럽게 만들고 있습니다. 겨울이 깊어짐을 실감하는 요즈음입니다.


밤새 내린 하얀 눈이 눈부시게 아름답습니다. 그 위로 포근한 햇살이 비추어 아침을 상쾌하게 맞게 해줍니다. 오늘 하루도 포근한 햇살처럼 따스한 미소 번지는 날 되길 바랍니다.


일년중 가장 춥다는 소한과 대한이 모두 지나갔는데도 추위는 아랑곳 하지 않고 더 기승을 부립니다. 건강에 신경 쓰면서 외출할 땐 따뜻한 옷차림으로 몸을 감싸야 하겠습니다.




# 2016년 새해인사문구


올 한 해 소망하시는 모든 일들을 이루시길 바랍니다. 이제부터 몹시 추워지는 시기입니다. 감기 걸리지 않도록 몸조심하십시오


그리도 아늑하게 감싸주던 잎새들 모두 떨쳐버리고 빈몸으로 찬바람 맞으며 서 있는 가로수들이 몹시도 추워보입니다.


눈내린 일요일 아침 일찍 근교 산으로 등산을 나섰습니다. 아직 앞서간 발자국이 없는 눈쌓인 등산로를 뒷사람들이 잘 따라오도록 한 걸음 한 걸음 조심스럽게 내디뎠습니다.


이상 2016년 새해인사말 모음 (2016년 병신년 인사말) 안내드렸습니다.

참고하세요.

top

카테고리